게시판 뷰
용현2점, 합정점 성공스토리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6-06-10
첨부파일 성공스토리 이미지.jpg 조회 620








치킨 맛 좋으니 매출 쑥쑥… “재기에 성공했죠”

‘돈치킨’ 만나 인생역전한 점주들 스토리







우리나라 연간 창업자는 90만명에 이르고 그 숫자는 매년 늘고 있다. 누구나 창업을 시작하면서 ‘대박’을 꿈꾸지만 모두가 성공하는 것은 아니다.

치열한 창업의 세계에서 살아남기 위해서는 창업 전략을 어떻게 세우느냐가 매우 중요하다.

전 세대를 아우르는 창업 아이템은 성공 창업에 한발 다가갈 수 있는 지름길이다. 그래서일까. 우리나라에서 가장 각광을 받는 창업아이템 중 하나는 ‘치킨집’이다.

한국농촌경제연구원에 따르면 지난해 도계 마릿수는 9억6696만마리로 사상 최대 수준이다. 대한민국 국민(5100만명 기준) 1인당 연간 20여마리의 닭을 먹은 셈이다.

치킨집 창업이 각광을 받을 수밖에 없는 이유다. 현재 전국에는 3만6000여개의 치킨집이 치열한 생존경쟁을 벌이고 있다.

예비창업자들을 위해 치킨집 창업으로 ‘인생역전’에 성공한 대표들을 만나봤다.


한때 잘나가던 샐러리맨에서 한차례 인생의 쓴맛을 보고 돈치킨 창업으로 재기에 성공한 정경호(사진 왼쪽) 대표와 김기중(〃 오른쪽) 대표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서상배 기자


◆연 매출 5억원대 ‘대박 점포’ 탄생


“돈치킨과 같은 좋은 파트너를 만나 꿈이 이뤄졌습니다.”

돈치킨 인천 용현2점 정경호(44) 대표는 9일 “돈치킨 운영 3년 만에 약 2억원의 빚을 청산하고 꿈에 그리던 빌라 한 채까지 장만했다. 이제는 더 큰 꿈을 꾸기 시작했다”고 말했다. 김 대표의 인생역전은 말 그대로 드라마틱하다.

19세라는 이른 나이에 사회에 첫발을 내딘 그는 10여년간 유통업체에서 사업가의 꿈을 꾸며 열심히 일했다고 한다. ‘꿈은 이루어진다’고 했던가. 29세에 소망하던 유통업체의 ‘주인’이 됐다. 그는 “비록 작은 회사지만 목표를 달성해 세상을 다 얻은 기분이었다”고 했다.

하지만 기쁨도 잠시, 유통업종 특성상 미수가 깔리고 ‘엎친 데 덮친 격’으로 지인과 돈거래를 잘못해 부도 위기에 몰렸다. ‘비싼 수업료’를 내고 인생학교에서 경험을 얻었다고 스스로를 위안하며 그는 재기를 꿈꿨다. 부지런히 창업 아이템을 찾던 중 돈치킨을 만났다.

김 대표는 “처음 맛본 구운 치킨의 맛에 ‘무조건 된다’는 확신이 들어 사업을 결심하게 됐다”고 했다.

2012년 돈치킨 점주가 된 그는 자신만의 마케팅으로 지금의 ‘대박 점포’를 탄생시켰다. 그는 “배달을 갈 때 어르신들에게는 식혜를, 아이들에게는 사탕을, 겨울철에는 군고구마를 준비했더니 단골 고객이 많이 생겼다”며 “매장에서도 다양한 마케팅 서비스를 하는데 손님들 반응이 좋다”고 말했다. 총투자비 8900만원을 들인 용현2점(100㎡)의 월 매출은 평균 4200만원대, 연간 매출은 5억원대이다.


◆인생 역전 ‘치킨 가족’

‘돈치킨’ 서울 합정점 김기중(47) 대표는 돈치킨 전도사로 통한다. 그의 형은 부천 원종점을, 처남은 서울대점을 운영하는 ‘돈치킨 가족’이다. 김 대표가 운영하는 합정점에서 같이 일하던 주방 직원 2명도 돈치킨 대표가 됐다. 모두 김 대표가 창업을 추천했다.

김 대표는 “(돈치킨을) 직접 운영해 보니 투자 대비 매출이 좋아 먼저 가족들에게 창업을 권유했다”며 “모두가 창업에 성공해 남부럽지 않게 살고 있다”고 말했다.

김 대표가 창업을 하게 된 동기는 2011년 3월로 거슬러 올라간다. 1995년 K자동차에 입사한 그는 촉망받는 영업사원이었다. 승승장구하던 그는 5년 후 K자동차 대리점 대표가 됐다. 하지만 1998년 불어닥친 IMF(국제통화기금) 한파가 지속되면서 결국 부도를 맞고 모든 것을 잃고 말았다. 이후 2년여간 공사장에서 ‘함바식당’을 운영하며 근근이 버티던 김 대표는 마지막 도전이라고 생각하며 창업을 결심했다.

김 대표는 “큰 돈과 특별한 기술이 없어도 누구나 좋아하는 치킨 업종에 매력을 느꼈다”며 “특히 방송인 이경규씨가 경영에 참여해 신뢰가 갔고 맛까지 좋아 돈치킨을 선택하게 됐다”고 말했다.

그의 예상은 적중했다. 김 대표가 합정점(80㎡)에 투자한 금액은 9500만원. 현재 그는 매월 4000만원대, 연 매출 5억원대를 올리는 ‘대박 점포’의 대표가 됐다. 그는 “현재 추가 점포를 추진하고 있다. 돈치킨과 멋진 인생을 살고 싶다”며 웃었다.

돈치킨은 오븐구이 치킨 전문점의 대표 브랜드다. 기름에 튀기는 형식의 치킨에서 벗어나 고급 스팀 오븐을 사용해 통닭구이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돈치킨은 100 국내산 닭 ‘11호’(1050∼1150) 냉장육만 사용한다. 무엇보다 기름기를 쏙 뺀 치킨 맛이 일품이다.

주문 후 15분 내 조리해 신선한 육즙을 보존하고, 자체 개발한 조미료로 양념한 뒤 오븐에 구워 풍부한 통닭구이 맛을 느낄 수 있다.

돈치킨 메뉴는 건강식으로 각광받고 있다. 자체 영양분석 검사 결과 주력 메뉴인 구운 치킨이 타사에 비해 칼로리와 지방 함량이 크게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트랜스지방도 검출되지 않았다. 그래서 여성들과 다이어트족에게 큰 인기다.

특히 의장특허로 등록된 자재를 사용한 유해성 없는 ‘안심용기’와 자외선 살균소독을 통한 청결한 매장은 업계 최고 시설을 자랑한다.

김기환 유통전문기자 kkh@segye.com

 
http://www.segye.com/content/html/2016/06/09/20160609002983.html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글 서울 신내점 성공스토리  
다음글 돈치킨 제물포점 점주 인터뷰  
SMS창업문의
SMS 전송하기

개인정보처리방침 동의

SMS 창업문의
1577-9238
가맹문의 하기
전문보기
SMS 전송하기
sms닫기

개인정보 처리방침

1. 개인정보 관리 책임자

가.'(주)한울'은 정통부 시행 개인정보보호지침(제15조 1항)에 의거 관리책임자를 아래와 같이 지정합니다.
개인정보보호에 대하여 궁금하시거나 '문의사항이 있으시면, 아래의 관리책임자에게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나.개인정보 관리 책임자
(주)한울 안 치 홍
Tel: 02-2247-6600
Fax : 02-2244-1697
E-mail: agj@donchicken.co.kr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가. '(주)한울'은 당사의 창업 정보 제공 및 고객불편 접수 등 각종 편의 서비스를 사용하기 위해 필요한 최소한의 정보를 필수항목으로 수집하고 있습니다.
나. '(주)한울'은 동의를 통하여 제공된 회원님의 개인 정보를 동의 없이 위에서 밝힌 목적 이외에는 절대로 사용될 수 없으며, 회원님 개인정보의 사용 목적과 용도가 완료되거나 변경되면 규정에 따라 파기합니다.

3. 개인정보 수집 항목

가. '(주)한울'은 회원님의 정보수집 시 필요한 정보만을 수집합니다.
다음 사항은 필수사항이며 그 외 사항은 선택사항으로 합니다.
1.성명
2.전화번호
3.휴대폰
4.이메일 주소(고객의 소리 접수의 경우)

4. 개인정보의 이용 및 보유 기간

가. 동의를 통해 수집된 개인정보는 '(주)한울'에서 서비스를 받는 동안 '(주)한울'이 지속적으로 보유하며 회원님께 '(주)한울'에서의 서비스를 지원하기 위하여 이용하게 됩니다.
나. 개인정보 제공의 목적을 이룬 경우(창업상담 완료 및 고객 불편 해결) 수집된 개인정보는 즉시 파기합니다.
다. 개인정보 제공자가 목적을 이루지 못한 경우(창업상담이 지속되는 경우, 고객 불편 해결을 위해 당사 및 고객 상호간에 지속적인 연락을 취해야 하는 경우)에는 당사가 일정기간 보유하며 제공자로부터 3개월 이상 제공 목적 해결 의사가 없을 경우 파기합니다.

5.개인정보 제공 및 공유

가. 동의를 통해 제공된 개인정보는 당해 이용자의 동의 없이 목적 외의 이용이나 제3자에게 제공하지 않으며, 이에 대한모든 책임은 '(주)한울'이 집니다. 단, 다음의 경우는 예외로 합니다.
1.업무상 복수의 담당자에게 필요할 경우 2.통계작성, 학술연구 또는 시장조사를 위하여 필요한 경우로서 특정 개인을 식별할 수 없는 형태로 제공하는 경우

6. 기타 개인정보 보호를 위한 사항

가.온라인상의 게시판이나 E-mail 사용을 통해 개인정보가 타인에게 수집되어 사용될 수 있음을 유의하시고, 공개적으로 접속할 수 있는 온라인상에서 개인정보를 노출하는 경우에는 각별히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나.개인의 비밀번호와 ID에 관한 관리책임은 개인에게 있으며, 이를 제3자가 이용하게 해서는 안됩니다. 자신의 ID 및 비밀번호를 제3자가 사용하고 있음을 인지한 경우에는 바로 '(주)한울' 개인정보관리 책임자에게 통보하고 안내에 따라야 합니다.

7. 개인정보보호를 위한 기술적/관리적 대책

가.Cookie의 운영에 관한 사항
1.'(주)한울'은 회원인증을 위하여 Cookie 방식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Cookie방식을 사용하는 이유는 로그아웃 시에 자동으로 PC에 저장되지 않고 삭제되도록 PC에 저장되지 않고 삭제되도록 되어있으므로 공공장소나 타인이 사용할 수 있는 PC를 사용하실 경우에는 로그인 후 서비스 이용이 끝나시면 반드시 로그아웃을 해주시기 바랍니다.
2.쿠키(cookie)는 HTTP서버가 사용자 브라우저에게 보내는 작은 정보데이터로서 인터넷 웹페이지와 사용자의 컴퓨터 사이에서 정당한 사용자임을 확인합니다. 이 정보는 고객님의 컴퓨터의 하드디스크에 저장됩니다.
3.'(주)한울'은 고객님께 적합하고 보다 유용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서 쿠키를 이용하여 ID에 관한 정보를 찾아냅니다. 이러한 쿠키정보를 바탕으로 회원님께 보다 유용하고 편리한 맞는 서비스를 제공해 드립니다.
4.쿠키는 고객님이 '(주)한울'은 회원님으로 등록되어서 '로그인' 시 생성되어 브라우저의 종료 시나 '로그아웃' 시 만료됩니다.
5.사용자는 쿠키에 대해서 사용여부를 선택할 수 있습니다. 웹 브라우저의 설정을 변경시켜 모든 쿠키를 허용할 수 있고 쿠키가 저장되지 않게 확인하거나 모든 쿠키의 저장을 거부할 경우에는 '로그인'이 필요한 일부서비스를 이용할 수 없습니다.
나.내부 보안 대책
1.'(주)한울'은 고객의 개인 정보를 취급할 수 있는 인력을 최소한으로 한정하고 해당인원에게 정기적, 부정기적 보안 교육을 실시하고 있습니다.
외부 네트워크로부터 철저하게 격리시키며 외부 침입 및 내부 침입에 대응하고 있습니다. 또한 발생된 개인정보는 이용 후 즉시 세절 시키고 있으며, 해당 관리자의 개인정보접근시간이 모두 기록되고 있습니다.
다.네트워크 보안
1.'(주)한울'은 서버 및 네트워크 관련 첨단 보안 시스템을 갖추고 있습니다. '(주)한울'은 자체 방화벽 및 침입탐지 시스템, 침입 방지 시스템을 갖추고 고객의 개인 정보 보호를 위해 최선의 방법을 취하고 있습니다. 또한 IDC센터를 통하여 철저한 시스템 점검을 시행하고 있습니다. 전자지불방식에 있어서는 SSL 128bit 암호화를 적용한 HTML Form 입력방식을 사용하고 있으므로 고객 중심의 편의성과 안정성을 동시에 제공하고 있습니다.

8.개인정보 관련 불만처리에 관한 사항

가. 회원님은 개인정보와 관련된 문의 및 불만사항을 아래의 방법을 이용하여 요청하실 수 있으며, '(주)한울'은 접수 즉시 조치하고, 처리결과를 통보해 드립니다.
1.상담전화 02-2247-6600 / 팩스 02-2244-1697
2.개인정보 관리 책임자 : '(주)한울' 안 치 홍 (02-2247-6600 / don@donchicken.co.kr)
나. '(주)한울'은 회원님과 개인정보에 관한 분쟁이 발생할 경우, 필요 시 신속하고 효과적인 분쟁해결을 위하여 '한국정보보호진흥원' 내의 '개인정보분쟁 조정위원회'에 그 처리를 의뢰할 수 있습니다.